국토부, 새뜰마을 16곳 선정… 40억원 투입 주거환경 개선

집수리 등 복지 등 주민자활 지원
지역 맞춤형으로 사업 추진

김종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5 14:49:4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토교통부와 지역발전위원회는 전국 주거환경이 취약한 지역을 재생하는 '새뜰마을사업' 대상지 16곳을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들 지역에는 올해 국비 40억원을 시작으로 4년간 생활여건 개선을 위한 집중지원이 이뤄진다.

새뜰마을사업은 전국적으로 최저 주거기준에 미달되는 동시에 도로·상하수도 등 인프라 부족 등으로 기본적인 삶의 질을 누리지 못하는 지역에 국가 지원을 제공하는 프로젝트다.

정부는 안전·방재 시설 확충· 도시가스·상하수도 등 생활 기반 시설·집수리 지원 등 환경개선을 제공한다. 여기에 건강관리·문화향유 등 돌봄 서비스와 주민 일자리 등 휴먼케어 프로그램까지 포함해 종합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국토부


이번 사업은 상향식 공모방식으로 총 34개 지역이 신청해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 서면·현장평가를 거쳐 총 16개 신규지구가 최종 확정됐다.

국토부는 지역 특성과 수요에 따라 맞춤형으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산간 달동네는 화재·긴급의료수송 등을 위한 재해방지시설 지원이 집중된다. 공장 배후지역 등 주택환경이 열악한 지역에는 공가를 활용한 임대주택이 들어선다.

국토부는 봉사단체 물품지원과 재능기부 등 공헌활동을 통해 사회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운동으로 확산할 계획이다.

김재정 국토부 국토도시실장은 "새뜰마을사업은 지역발전 정책 혜택에서 소외된 지역을 포용하는 것에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에 선정된 지역이 기본적인 삶의 질이 충족되는 공간으로 개선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M C&C, M&C부문 사명확정… SM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
'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가 신설되면서 이를 인수한 SM CC의 엔터테인먼트와 기존 SK플래닛 MC 부문의 광고업 간 시너지가 기대되고 있다.4일 업계에 따르면 기존 SK플래닛 MC 부문이 '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로 신설됐다.'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라는 사명은 지난달 28일… [2017-10-04 08:23:15] new
"추석연휴 해외여행객 잡아라"… 이통사, 로밍서비스 경쟁 '치열'
이번 추석연휴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이들을 위해 이동통신 3사가 다양한 로밍서비스를 내놔 눈길이다.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최근 한 명만 데이터 로밍을 신청해도 최대 5명까지 로밍데이터를 10일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함께쓰기' 요금제를 내놨다.예컨대 5명의 가족… [2017-10-04 08:16:54] new
세종 관가 "연휴 없다"… 국내외 현안-국감 대응에 골몰
최장 10일 간의 추석 황금연휴, 세종시 관가는 어떤 모습일까? 추석명절 이후 국정감사를 앞둔 세종시 정부부처의 모습은 긴장감이 역력하다.새 정부의 장·차장이 임명된 후 첫 국정감사라는 점에서 여느 해의 국감에 비해 더욱 철저한 사전준비에 여념이 없는 모습이다.정부부처 역시 새 정부… [2017-10-04 08:00:28] new
추석연휴에도 웃지 못하는 車업계, 진전 없는 임단협에 '울상'
국내 자동차업계가 최대 열흘 간 지속되는 추석 황금연휴에도 웃지 못하고 있다. 최근 르노삼성이 극적으로 노사간 임금협상을 타결했지만 여전히 현대차, 기아차, 한국지엠은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4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와 한국지엠은 추석 전까지 올해 임단협을 마… [2017-10-04 07:57:21] new
게임하고 선물도 받자… 게임업계 빅4, 추석 특별이벤트 '펑펑'
임시공휴일까지 총 열흘간의 전례 없는 최장기간 연휴를 맞이해 게임업계에도 적잖은 사업이익 증가가 기대된다.학생들의 방학이 겹치는 기간은 게임업계에 성수기라고 할 수 있는데 준 성수기 수준의 연휴가 시작됐기 때문이다.이에 따라 국내 주요 게임사들은 추석연휴 기간 동안 다양한 이… [2017-10-04 07:54:2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