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굿윌스토어에 용품 1500점 기증

물품 수거·가공·진열 등 장애인 근로자가 직접 맡아

김종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0 16:19:0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일 제 37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현대엔지니어링 계동 본사에서 가진 물품 기증식에서 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 성상록 사장(오른쪽 두 번째), 박찬우 기획실장(오른쪽 첫 번째) 박정열 굿윌스토어 도봉점 시설장(오른쪽 세 번째) 및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봉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20일 제37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중증장애인고용사업장 굿윌스토어와 함께 '봄맞이 물품기증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계동본사에선 성상록 현대엔지니어링 사장과 박정열 굿윌스토어 도봉점 시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증식이 진행됐다. 앞서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은 지난 18일부터 이틀간 의류·잡화·생활용품·가전제품·가구 등 물품 1500여점을 모았다.

굿윌스토어는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결합한 생활재활용품 소매판매점이다. 장애인들이 직접 기증받은 물품들을 재가공해 판매한다. 이를 통해 장애인에게 일자리·자립기반을 제공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이번에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기증한 물품은 수선 과정을 거쳐 일반 소비자들에게 판매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물품 기증은 소외계층에게 근로를 통한 수익창출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뜻깊다"면서 "앞으로 사회공헌활동들을 확대해 장애인을 위한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GS건설, 신용등급 'A-'로 하락… 해외사업 부진 부담으로
GS건설의 신용등급이 'A'등급 끝까지 밀려났다. 앞서 지난해 말 나이스신용평가와 한국신용평가가 GS건설 장기신용등급을 'A'에서 'A-'로 강등시킨 데 이어 한국기업평가도 최근 등급을 하향조정했다. 지속되는 해외사업 관련 손실로 수익성이 개선되지 않고, 재무안정성도 저하되고 있기 때… [2017-06-26 18:49:04] new
개인·外人 매수세에 코스피 '최고치'…2388포인트 마감
코스피 지수가 개인과 외국인의 동반 매수세에 힘입어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다.26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0.06포인트(0.42%) 상승한 2388.66포인트로 장을 마쳤다.이날 코스피 지수는 개인과 기관의 동반 매수세에 힘입어 상승 출발했다. 장중 상승폭이 점점 확대되면서 코스피 지수는 오전 중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가 마감 전 한… [2017-06-26 18:06:26] new
에스티유니타스, 직무교육 서비스 '스콜레 클래스' 론칭
에듀테크기업 에스티유니타스가 직무교육 서비스를 선보인다.에스티유니타스는 서울 역삼동 마루180에서 '스콜레 클래스(Schole Class) 론칭 설명회'를 내달 4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이번 행사에서는 스콜레 클래스 개강 일정, 강의 커리큘럼 안내, 마스터 강연 프로그램 '스콜레… [2017-06-26 17:53:20] new
'신규 LCC' 에어로 K, 출격 준비 완료... 국토부 승인만 남아
출범 준비를 마친 에어로케이(Aero K)가 국토교통부에 항공운송면허를 신청했다고 26일 밝혔다. 에어로 K는 청주국제공항을 거점으로 한 저비용항공사(LCC)다.준비 과정은 약 2년이 소요됐으며, 이 과정에서 정식 명칭을 K에어(가칭) 대신 에어로 K로 바꿨다.에어로 K는 정부가 LC… [2017-06-26 17:45:06] new
공정위, 국내 전문의약품 '특허출연·계약·분쟁' 실태 조사 착수
공정거래위원회는 국내제약사와 다국적제약사가 관행처럼 해오던 특허권 남용에 대해 실태점검을 실시한다. '역지불합의'를 이용해 복제약(제네릭) 출시를 지연함으로써 국민의 약값 부담을 가중하는 사례를 방지하겠다는 차원이다.공정위는 2010년부터 2016년까지 식품의약안전처에서 허가를 받아 국내에 시판된 주요 전문 의약품의 특허 출원과 계… [2017-06-26 17:32:0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