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화학 등 안정적 수익 속 재고평가이익 확대"

정유4사, 사상 최대 영업익 '청신호'

4분기 고유가 흐름 속, '재고평가이익' 확대 기대감
안정적 정제마진 속 '에틸렌-윤활유' 등 견인 효과도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1.13 07:54:4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각 사


정유 4사(SK이노베이션,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가 지난해 업계최초 8조원 돌파에 이어 신기록 경신을 올릴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올해 4사는 올 3분기까지 5조6254억원의 누적 영업이익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5조6861억원) 보다 1.1% 낮은 수치를 기록했지만, 고유가의 흐름속에서 4분기 실적까지 더해지면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SK이노베이션은 올해 3분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2.3% 증가한 9636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고, 누적 영업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42% 증가한 2조3890억원이다.

화학과 윤활유사업만 놓고 보면 올해 누적 실적이 이미 전년 연간 실적을 넘어섰다. 두 사업의 영업이익은 화학 1조1143억원에 윤활유 3592억원으로 전체의 62%를 차지했다.

GS칼텍스는 올해 3분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6.8% 오른 5785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린 반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5% 하락한 1조 3734억원의 누적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7조5431억원, 3624억원을 나타내며 같은 기간 각각 14.2%, 13.6% 늘었다.

사업별로 정유부문은 매출 5조8559억원, 영업이익 4272억원을 기록, 전분기 대비 각각 10.0%, 1170.6% 증가했다. 이는 정제마진 개선 및 유가 상승에 따른 재고평가 이익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석유화학 부문은 1조4062억원의 매출과 929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전분기 대비 매출액은 4.6%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은 25.7% 감소했다. 제품 스프레드 하락이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윤활유 부문은 2810억원의 매출액과 584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에쓰 오일은 올 3분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76.1% 폭등한 5532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올해 1분기와 2분기에는 지난해보다 각각 32.2%, 81.7% 하락해 누적 영업이익에서는 지난해와 비교해 19.6% 떨어졌다.

에쓰 오일은 영업이익이 증가한 이유에 대해 "수요 성장이 견조하게 지속하는 가운데 미국 정유시설의 가동 중단으로 인해 정제마진이 큰 폭으로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에쓰 오일은 4분기 전망과 관련해 "정유 부문에서는 역내 수요의 지속적인 상승세로 양호한 정제마진이 유지될 것"이라며 "석유화학 분야에서도 고순도 PTA(테레프탈산) 공장의 신규 가동 및 재가동과 계절적 수요 증가로 양호한 실적을 유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현대오일뱅크는 3분기 2747억원의 영업익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1.7% 오른 수치이며,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영업익도 작년보다 32.4% 높았다.

사실상 휘발유, 등유, 경유 등 석유제품이 아닌 에틸렌, 파라자일렌 등 석유화학과 정제 과정에서 병산되는 찌꺼기 기름을 재처리해 고부가가치 제품인 윤활기유 등을 생산하면서 안정적인 수익을 확보할 수 있었다.

특히 4분기 접어들어 국제유가가 상승 기류를 타면서 재고평가 이익이 확대되는 추세로 영업이익 증가를 견인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문정동 136번지 재건축…'대림·현대ENG vs 쌍용' 대결
서울 송파구 문정동 136번지 일대 재건축 시공권을 놓고 대림산업-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 쌍용건설이 맞붙게 됐다.지난해 계약을 따내기 위해 경쟁했던 두 건설사가 이번에는 손을 잡고 입찰에 나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17일 업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에 마감된 송파구 문정동 1… [2018-04-17 17:58:04] new
한국은행, 조선업 구조조정에 경남지역 中企 금융지원
한국은행이 조선 및 해운 업체 구조조정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활성화한다.한국은행은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중 300억원을 활용한 경남지역 중소기업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지원대상은 최근 1년간 성동조선해양 및 STX조선해양에 납품하거나 용역을 제공… [2018-04-17 17:54:10] new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 인상… 대형 멀티플렉스 3개사 다 올랐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오는 27일부터 영화관람료를 인상한다.17일 메가박스에 따르면 성인 일반 시간대(13시~23시 전) 관람료가 기존 대비 1000원 인상된다. MX관, 컴포트관에도 조정된 관람료가 적용되지만 더 부티크, 더 부티크 스위트, 키즈관, 발코니석 등의 특별관은 기존 요… [2018-04-17 17:50:36] new
"실버택배가 있었네"… 다산신도시 택배 분쟁 일단락
'택배갑질'로 논란을 빚었던 다산신도시 아파트가 실버택배를 통해 갈등을 해결하기로 했다.국토교통부는 17일 다산신도시 택배 문제와 관련해 입주민 대표, 택배업체를 상대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다산신도시 일대 아파트 주민이 택배 배송 차량의 진입을 막아, 배송 관련 갈등이 발생한… [2018-04-17 17:34:33] new
"출시 후 일평균 약 170대 팔려"...기아차 'THE K9', 누적계약 3200대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인 THE K9의 인기가 심상찮다. 영업일수 19일만에 3200대 계약을 달성하며, 향후 플래그십 세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권혁호 기아차 부사장(국내영업본부장)은 17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서울에서 열린 THE K9 미디어 시승… [2018-04-17 17:27: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