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테인먼트, 작년 영업익 347억 '31.7% '증가

크루세이더퀘스트, 콤파스, 요괴워치푸니푸니 등 효과

김수현 프로필보기 | 2018-02-09 10:20:5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NHN엔터테인먼트


 

NHN엔터테인먼트는 2017년 연간 연결 매출이 지난해 대비 6.2% 증가한 9091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31.7% 증가한 347억원, 당기순이익은 28.2% 증가한 91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4분기 매출은 같은 기간 대비 1.3% 증가한 2378억원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같은기간 대비 121.1% 상승한 101억원, 당기순손실 101억원으로 집계됐다.

4분기 매출을 부문별로 살펴보면 모바일 게임은 글로벌 원빌드로 제작된 '크루세이더퀘스트'와 일본 지역에서 순항중인 '콤파스', '요괴워치푸니푸니'의 콜라보레이션과 이벤트 효과가 부각되며 전 분기 대비 1.7% 상승한 649억원을 기록했다.

PC온라인 게임은 웹보드 게임의 견조한 상승으로 전 분기 대비 1.5% 상승한 493억원을 기록했다.

4분기 게임 매출 중 모바일 게임과 PC온라인 게임의 비중은 57%와 43%로 나타났다. 개발 법인 기준으로 보면 국내 매출 비중은 57%, 해외 매출 비중은 43%이며, 서비스 지역으로 구분하면 국내와 해외가 각각 43%, 57%로 해외 비중이 높다.

정우진 NHN엔터테인먼트 대표는 "크리티컬옵스, 모노가타리, 툰팝 등 여러 신작들은 물론, 콤파스와 피쉬아일랜드2의 서비스 지역 확장에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 김수현
  • ksuh208@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