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감사보고서 나와야 매각개시…KDB생명은 4수

산은發 M&A 큰 장 선다…금호타이어·현대시멘트·대우건설 줄매각

금호타이어 1조 못미칠 듯…매각가 기대 이하땐 박삼구 회장과 개별협상

최유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1 16:15:3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산업은행이 올해 금호타이어, 대우건설, 현대시멘트, KDB생명 등 기업들을 줄줄이 매각한다. ⓒ 뉴데일리



산업은행이 올해 금호타이어, 대우건설, 현대시멘트, KDB생명 등 기업들을 줄줄이 매각한다.  

올해 기업매각의 첫 신호탄은 금호타이어가 쏜다. 산업은행은 12일 오전 11시 금호타이어 본입찰을 진행한다. 금호타이어 매각 지분은 6636만8844주(지분율 42.01%)이다. 

예비입찰에는 롱타이어와 더블스타, 지프로, 상하이 에어로스페이스 인더스트리 코퍼레이션 등 중국계 4개사와 인도 아폴로타이어 등 5개사가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본입찰에서 우선협상자가 결정되더라도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결단을 기다려야 한다. 박 회장은 우선협상대상자보다 먼저 최종 결정된 가격에 금호타이어를 인수할 수 있다. 하지만 박 회장 개인이 지닌 권한이라 그룹 자금을 쓸 수는 없다.  

즉, 본입찰서 정해진 매각가를 박 회장이 받아들일 경우, 우선협상대상자보다 먼저 인수가 가능해진다. 

다만 산은이 인수 희망가가 만족스럽지 않을 경우, 이를 유찰시킬 가능성도 있다. 이때 박 회장과 직접 수의계약을 진행할 경우 협상이 장기화될 수도 있다. 

매각 본입찰을 앞두고 금호타이어의 계속된 주가 약세로 가치가 큰 폭으로 떨어진 상태다. 당초 1조원을 상회할 것으로 보였던 매각가가 예상보다 크게 떨어질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넉달 전 매각 공고 당시 부당 1만1200원이던 금호타이어 주가는 11일 오전 11시 기준 9230원에 그치고 있다. 

과거 산업은행은 금호산업 매각 당시에도 인수의향자였던 호반건설이 제시한 가격(6007억원)을 받아들이지 않고, 이를 유찰시켰다. 이후 우선매수청구권을 지녔던 박삼구 회장과 가격 협상을 벌여 7천억원 선에서 매각을 진행했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지난 2일 신년사에서 "올해 금호타이어 인수를 통해 그룹 재건을 마무리하는 마지막 과제가 남았다"고 밝힐 정도로 금호타이어 인수에 대한 의지가 확고하다.ⓒ뉴시스



박 회장은 지난 2일 신년사에서 "올해 금호타이어 인수를 통해 그룹 재건을 마무리하는 마지막 과제가 남았다"고 밝힐 정도로 금호타이어 인수에 대한 의지가 확고하다. 

다음달에는 현대시멘트 본입찰이 기다리고 있다.매각 대상은 산은의 지분 17.47%를 포함한 채권단 지분 84.56%다. 쌍용양회가 한앤코시멘트홀딩스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수전에 나섰고 이외에도 5∼6개 업체가 예비 입찰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사모펀드로 보유 중인 대우건설 매각도 숙제로 남아있다. 대우건설이 지난해 3분기 보고서 감사의견이 '의견거절'로 나오면서 당초 올 1월에 매각 공고를 진행하려 했으나 매각 실사가 불가능한 상황이 됐다. 

산은은 일단 지난해 4분기 감사보고서가 나오는 대로 실사를 거처 3~4월 중으로 매각 공고를 낸다는 계획이다. 산은은 KDB밸류제6호 사모투자펀드로 대우건설 지분 50.75%를 보유하고 있다. 

KDB생명 매각도 4수에 도전한다. 지난해 본입찰서 중국계 자본 한 곳만 입찰에 도전하면서 매각에 실패했다. 산은은 올 상반기에 매각 준비를 마친 뒤 하반기에는 네번째 매각 공고를 낸다는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면세점, 카지노사와 제휴 통해 외국인 고객 다변화 나서
롯데면세점이 관광객 유치와 외국인 고객 다변화를 위한 마케팅 활동 영역 확대를 위해 국내 외국인 전용 카지노사와 프로모션 제휴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파라다이스 카지노 업장 및 VIP 라운지 내 롯데면세점 홍보물 등이 게시될 예정이며, 세븐럭 카지노 멤버십 및 DM 등에… [2018-01-15 10:39:31] new
LG이노텍, 美 'NRF 리테일즈 빅쇼'서 IoT 기술력 과시
LG이노텍이 14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NRF 리테일즈 빅쇼 2018'에 참가해 첨단 IoT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북미 최대 국제 유통산업전시회로 95개국에서 500여개 기업과 3만5000명의 관람객이 참가한다.전시회에 참가한 LG이노텍은… [2018-01-15 10:29:39] new
"김영란법 개정에 선물세트 변화"… 편의점업계, 농축수산물 비중↑
편의점업계가 개정된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에 맞춰 농축수산물 선물세트를 비중을 늘리면서 본격적인 설 준비에 나서고 있다.1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기존 5만원이었던 농축수산물 선물의 상한액이 10만원으로 이번 설부터 상향조정됐다. 이에 따라 편의점… [2018-01-15 10:26:17] new
[르포] "TV는 올레드… 美 가전매장서 LG전자 위상 확인"
네바다주 사막 한 가운데에 위치한 라스베이거스는 미국에서 전시회가 가장 많이 열리는 '전시 산업의 도시'로 꼽힌다.특히 지난 9일(현지시간)부터 12일까지 열린 세계 최대 가전·IT전시회 'CES 2018'에서는 전 세계 150개국 4000여개 기업이 참여해 최첨단 미래 기술과 관련 제품을 대거… [2018-01-15 10:24:03] new
신한금융투자, 코스닥 성장주 투자 펀드 선봬
신한금융투자는 '현대인베스트먼트 코스닥 포커스 펀드'를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이 상품은 코스닥 시장의 성장성에 중점을 둔 종목 발굴을 통해 시장대비 초과수익을 추구한다. 코스피 종목을 편입하지 않으며 철저히 종목별 접근을 통한 포트폴리오 구성을 추구한다. 저PBR 및 저 PER 등의 재무비율보다 기업의 ‘성장성’에 주해 코스닥 시장의 기… [2018-01-15 10:23:5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