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3분기 영업익 256억… 전년比 18.4% ↓

유가상승과 일본 태풍으로 실적 악영향

박성수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1-14 16:39:1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진에어


진에어 3분기 영업이익이 2565200만원으로 전년대비 18.4% 줄었다고 14일 공시했다.

회사는 유가상승으로 인한 비용증가와 자연재해에 따른 운항 차질 등이 실적 악화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

3
분기 회사 매출액은 27554000만원으로 전년대비 18.5% 늘어났다성수기 주요 노선 공급 증대를 통해 매출이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 동남아 등 인기노선 증편과 장거리 노선 복항 등 다변화된 노선 포트폴리오를 운영하면서 실적이 개선됐다. 또한 일본발 부정기편 운항을 통한 운송 실적 확대와 차세대 여객 서비스 도입을 통해 비용 절감 및 부대수익 증가 효과가 컸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진에어는
4분기 여객 수요 회복 및 선호도 높은 노선 공급 증대 등을 통해 성장 기조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프로필 사진

  • 박성수 기자
  • parkss@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