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한항공-아시아나, 태국서 결합심사 통과… 터키 이어 두번째

한국·미국·EU 등 7개국 남아

입력 2021-05-31 14:48 | 수정 2021-05-31 15:07
대한항공이 태국에서 아시아나항공 인수 결합심사를 통과했다.

대한항공은 최근 태국 경쟁당국이 심사 통과를 회사 측에 알렸다고 31일 밝혔다. 태국은 결합신고 필수 국가다. 

임의신고국가인 필리핀에서도 관련 절차를 마쳤다. 필리핀 경쟁당국은 양사 결합 건은 자국 신고 대상이 아니라고 알려왔다. 지난 2월에는 터키 경쟁당국으로부터 승인을 받았다.

대한항공은 올해 1월 14일 9개 필수신고국가에 기업결합신고를 냈다. 현재 대한민국, 미국, EU, 중국, 일본 등 나머지 국가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의 추가 요청사항에 적극 협조하고 있으며, 조속한 시일 내에 절차를 마무리해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마치겠다”고 말했다.
김희진 기자 heej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