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백복인 KT&G 사장 "건강한 소통으로 회사·조직원 동반 성장"… CEO 타운홀 미팅

2030 구성원과 공감대 강화소통 활성화 통한 '통합·혁신'의 문화 구축“건강한 소통이 계속될 때 진정한 변화와 성장 가능”

입력 2023-09-14 10:01 | 수정 2023-09-14 10:24

▲ 백복인 KT&G 사장과 타운홀 미팅에 참석한 임직원들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KT&G

KT&G는 지난 13일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KT&G 상상플래닛’에서 임직원 소통 강화를 위한 ‘CEO 타운홀 미팅’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미팅은 ‘Global Top-Tier’ 도약이라는 중장기 비전과 성장전략에 대한 내부 공감대를 강화하고 구성원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타운홀 미팅에는 2030세대 직원으로 구성된 차세대 리더 협의체 ‘상상주니어보드’와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미래비전’, ‘조직문화’, ‘경영전략’ 등 구성원들이 선정한 다양한 주제에 대해 백복인 KT&G 사장과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며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백 사장은 ‘Global Top-Tier’로의 도약을 위해 사업의 여러 영역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다양한 지식과 기능을 조합하여 성과를 내는 ‘통섭형 인재’의 필요성과, 이를 육성하기 위한 다양성과 포용(D&I, Diversity and Inclusion) 문화 확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구성원들이 직접 선정한 각 분야의 우수 관리자인 ‘리얼 리더(Real Leaders)’ 시상식도 개최됐다. 백 사장은 수상을 한 3명의 관리자를 직접 격려하며 리더십 롤모델이 되어주길 당부했다.

백복인 사장은 “일터에서 가장 중요한 가치는 구성원이 행복하게 일하면서 회사와 함께 성장하는 데 있다고 생각한다”며 “타운홀 미팅과 같은 건강한 소통이 계속될 때 진정한 변화가 이뤄지고 회사와 구성원 모두가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필성 기자 feel@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