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말 논란' 석유공사 김정래 사장 "죽을 각오로 일하라는 뜻"

박기태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7 17:57:3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막말 논란'에 휩싸인 김정래 한국석유공사 사장이 반박에 나섰다. 앞서 석유공사 노조는 "김정래 사장이 모 처장에게 '태화강에 가서 빠져 죽어라'라는 막말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김 사장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조가 새로운 이슈로 막말 문제를 제기했다"며 "아마 최근 핫이슈인 갑질 논란에 편승 활용하려나 보다"고 적었다. 

 

김 사장은 또 "우선 석유공사의 노사 갈등을 이해하기 위하여는 석유공사의 근본 과거 부실에 대해 석유공사 직원들이 책임 의식이 있느냐, 없느냐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 할 것"이라며 "나는 과거 자원 부실에 공사 직원도 일정 부분 책임이 있고 이에 대한 반성과 공사의 역량 부족에 대한 인정을 통한 공사의 정상화를 추구해야 한다는 입장이고, 노조는 정치권괴 정부의 책임이고 공사는 희생양이라는 인식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러나 과거 실적과 현실을 보면 공사의 인수 회사 검토 준비 부족 인수 후 관리 부실로 인한 손실도 큰 비중을 차지한다는 사실을 부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김 사장은 "막말 논쟁은 몇몇 큰 문제가 있는 사안에 대한 보고 협의 업무지시와 관련이 있다"며 "'태화강에 들어갈 자세로 일하라'는 것은 고 포스코 박태준 회장께서 포스코 건설에 문제가 있으면 영일만에 빠져 죽겠다는 각오로 일하라는 것과 같은 말"이라고 해명했다.

 

또 "해당 처장에게 나는 빠져 죽으라는 말은 아니고 그냥 나오지 말라는 것이라고 농담도 했던 사항"이라고 했다.

 

김 사장은 "2016년 초순경 자회사인 영국 다나사가 중국 치동조선소에서 건조 중인 WIDP에 사용할 FPSO(부유식 원유 생산·저장·하역 설비)가 2년 이상 건조가 지연되고 있어, 내가 조선소 방문 후 귀국해 태화강에 들어가겠다는 자세로 총력을 다해 건조를 관리하라고 한 것"이라며 "당사자인 처장도 그렇게 받아 들였고 회사 식당에서 점심시간 또는 담당처장과 회의 시 몇차례 태화강 얘기를 지나가는 얘기로 한 것으로 기억된다"고 밝혔다.

 

한편, 김정래 사장은 1954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경영학 학사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 산업공학 석사를 했다. 현대정유(현 현대오일뱅크) 전무와 세광중공업 부사장, 성동조선해양 부사장, 현대중공업 부사장 및 사장 등을 거쳐 지난해 2월 제12대 석유공사 사장에 취임했다. 이후 임단협 교섭과 성과연봉제 도입 과정 등을 거치며 현재 노조와 심한 갈등을 빚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김정래  석유공사  막말  논란  노조


현대산업개발, 3분기 매출 1조501억원… 전년比 21.7% 증가
현대산업개발이 3분기 별도 기준 매출 1조501억원·영업이익 1433억원·순이익 1111억원을 기록했다. 15일 전자공시시스템을 분석한 결과 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3분기보다 23.1% 증가한 영업이익과 36.7% 늘어난 순이익을 거둬들였고, 매출 역시 21.7% 증가했다. 올 들어 3분기까지… [2017-11-15 19:42:25] new
GS건설, 3분기 전년比 영업익 14.8% 감소… 순손실 48억 '적자전환'
GS건설은 3분기 별도 기준 매출 2조6276억원을 기록, 전년동기 2조3668억원 대비 11.0% 상승했다고 지난 14일 공시했다.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GS건설의 3분기 영업이익은 693억원으로 전년동기 813억 대비 14.8% 감소했고, 전년동기 248억원 순이익에서 48억 순손실을 기록 적자… [2017-11-15 19:41:51] new
현대엔지니어링, 3분기 매출 1조4298억원… 전년比 4.3% 감소
현대엔지니어링이 3분기 별도 기준 매출 1조4298억원·영업이익 1336억원·당기순이익 54억원을 기록했다. 15일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현대엔지니어링 3분기 매출은 전년동기 1조4941억원 대비 643억원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78억원 상승했으나 당기순이익은 전년동… [2017-11-15 19:41:06] new
포스코건설, 3분기 영업익 269억원… 전년比 흑자전환
포스코건설이 3분기 별도 기준 매출 1조5998억원, 영업이익 269억원, 순이익 187억원의 영업성적을 기록했다.15일 전자공시시스템 분석 결과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3분기에 비해 15.6% 증가한 매출을 달성했으며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155억원 영업손실, 694억원 순손실에서 흑자로 돌아… [2017-11-15 19:40:22] new
배틀그라운드 대한민국 게임 대상 수상, 리니지2:레볼루션’ 최우수 선정
[부산=뉴데일리 송승근 기자] 펍지주식회사의 FPS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가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진행된'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의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넷마블게임즈의 리니지2:레볼루션에게 돌아갔다.대상을 수상한 김창한 펍지주식회사 대표는"대한민… [2017-11-15 19:10:5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