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T '플레이디', 크리테오 어워즈 2019 '올해의 대행사' 수상

"프로그래머틱 광고 컨설팅 전문 수행조직 구성 한 몫"

입력 2019-12-11 09:38 | 수정 2019-12-11 09:38

▲ ⓒ뉴데일리DB

KT그룹 온라인 광고 대행사 플레이디가 `크리테오 어워즈 2019'서 최고 영예인 '올해의 대행사(Agency of The Year)'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크리테오(Criteo)는 데이터ㆍ머신러닝을 통해 맞춤형 인터넷 광고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지난해 매출 약 2조 7000억원으로 세계 애드테크(Ad-Tech)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크리테오 어워즈는 크리테오코리아의 공식 대행사 중 특정 요건을 달성한 업체에 주어지는 상으로, 지난해 플레이디는 '올해의 혁신기업(Innovation of The Year)'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플레이디는 4년전부터 DSP(Demand-side platforms) 등 프로그래머틱 광고 컨설팅과 통합 데이터 분석을 전문 수행하는 조직을 구성해 광고 기술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왔다는 평이다.

허욱헌 대표는 "앞으로도 광고 성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상현 기자 jsangh@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