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데일리
    ▲ ⓒ뉴데일리
    KT가 KT엠모바일과 KT텔레캅 등 계열사 구조조정에 대해 검토한 것 없다고 일축했다.

    장민 KT 최고재무책임자(전무)는 8일 4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시장에서 헬스케어 사업, 텔레캅과 엠모바일 등과 관련된 이야기가 있는데 구체적으로 검토한 사항이 없다”고 말했다.

    앞서 일각에서는 KT가 실적이 부진하거나 기존 사업과 시너지가 불분명한 계열사를 매각하거나 구조조정을 진행할 것이라는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