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CJ그룹, 英 [코리아브랜드&한류상품박람회] 참가..."창조경제 똑똑똑"

한류 결합 [K-Contents], [K-Food] 비즈니스 모델 인기몰이

입력 2013-11-05 18:11 | 수정 2013-11-06 08:46




[CJ그룹]이 영국 런던에서 열린 
[제4회 2013 코리아브랜드 & 한류상품박람회(KBEE)]에 
참가해 눈길을 끌었다.

6일 CJ그룹에 따르면
지난 4일부터 6일(현지시간)까지 열리는 
[KBEE 2013]에 참가,
CJE&M과 CJ비비고 부스를 운영하며
한류 콘텐츠를 산업과 접목한
CJ식 한류 비즈니스모델을 소개했다.

KBEE 2013은 
한류 확산에서 한발 나아가
한류에 대한 관심이 
경제산업적인 낙수효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뷰티, 식품, 디자인, 공연 등의 유관산업과 접목해
유럽에서 '한류경제학'의 가능성을 시험해보는 자리다.

CJ그룹은 
한류 콘텐츠의 관심과 애정을 
한류 상품의 체험 및 경험으로 확장하고, 
반복적인 체험과 경험을 통해 일상생활 속에
한국 문화가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한류 콘텐츠의 지속적인 사랑으로 이뤄지는 
선순환 구조를 글로벌 비즈니스 전략으로 잡고 
강력 추진 중이라고 전했다.

CJ그룹이 시장 중앙에 마련한 E&M부스에서 
영국에서 인기 있는 K-Pop(팝) 음악을 디제잉하며,
지나가는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영국에서 인기가 많은 2NE1, 지드래곤, f(x), 샤이니의 음악이 나오자 
팬들은 함께 따라 부르거나 춤을 추는 모습이 목격됐다.

K팝에 대한 관심이 K-Content(콘텐츠)에 대한 흥미로 이어지도록
[감기], [설국열차]의 예고편을 지속적으로 상영했다. 

또한 K팝 스타들의 화장법과
뷰티 노하우를 배울 수 있는 메이크업쇼 시간에는 
영국 여성들이 발 디딤 틈 없이 장사진을 이뤘다.

이들은 화장법뿐만 아니라 화장품 브랜드,
구입처, 도구 등을 자세히 물어보며
K-Beauty(뷰티)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비비고 부스는 
개장과 함께 순식간에 많은 사람이 북적거리며
준비했던 비빔밥 도시락이 2시간 만에 품절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시식용 만두샐러드, 비빔밥과
판매용으로 비빔밥, 불고기, 닭강정 등을
총 1000인분 준비했으나 오후 2시쯤 모두 동이 났다. 

"시작 전에는 한류가 아직 초기 단계인 영국에서 
한류를 산업과 융합, 식품 및 뷰티, 패션 등 연관분야로 확산한
비즈니스모델의 성공 가능성에 반신반의했으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놀라운 관심에 오히려 놀랐다.

한류가 일회성 유행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성장하며 [메이드 인 코리아 브랜드]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으로 창조적인 비즈니스모델을 개발하겠다."

   - CJ그룹 관계자

 

정윤나 okujyn@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