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남양유업, 영유아용 '옳은 유기농 베이비' 3종 출시

아인슈타인 유기농 원유로 만들어

입력 2018-07-02 13:33 | 수정 2018-07-02 13:35

▲ 옳은 유기농 베이비ⓒ남양유업

남양유업은 천연 DHA 아인슈타인 유기농 원유와 불가리스 유산균을 사용한 영유아전용 '옳은 유기농 베이비' 3종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옳은 유기농 베이비는 불가리스만의 특화 유산균으로 민감한 아기의 장을 더욱 건강하고 튼튼하게 만들도록 설계됐다. 월령에 꼭맞는 영양성분을 제공하기 위해 한국영양학회와 공동으로 개발됐다.

국내 유기농 인증은 물론 국제 유기농 인증(IFOAM)까지 획득한 제품으로 동물복지 목장의 천연 DHA 아인슈타인 유기농 원유만 사용했으며, 색소와 향료 및 합성안정제는 일절 사용하지 않았다.

이정인 남양유업 대표이사는 "민감한 아기의 첫 이유식을 선택할 때 부모들이 제일 염두에 두는 게 무엇인지를 고려했다"면서 "옳은 유기농 베이비 제품은 부모님들의 그런 고민에 대한 남양유업의 노력과 정성이 들어간 제품"이라고 밝혔다.

플레인 2종 및 사과·바나나·당근 등 총 3종으로, 플레인 제품의 경우는 아기의 월령에 맞추어 1,2단계로 나누었다. 옳은 유기농 베이비 플레인 1,2단계와 사과·바나나·당근 제품은 85g 용량에 가격은 4입 기준 플레인 3400원, 사과·바나나·당근 3800원이다. 
김보라 기자 bora669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