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면세점 "방탄소년단 카드로 안부 전하세요"

메시지 적어 손쉽게 보낼 수 있는 디지털 연하장 서비스 선봬‘모바일 카드’ 2종 국내·외 고객에게 인기…32만 뷰 기록‘LDF매거진’ 및 SNS 채널 활용한 글로벌 고객 소통 확대

입력 2022-01-26 11:11 | 수정 2022-01-26 11:53

▲ ⓒ호텔롯데

롯데면세점이 설 명절을 앞두고 종이 연하장 대신 자원 낭비를 줄이고 고객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카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롯데면세점은 지난해 12월 연말연시 고객들이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카드’를 선보였다고 26일 밝혔다. 

모바일 카드는 총 2종으로 하나는 여행을 컨셉으로 고객이 메시지를 작성하여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도록 했다. 또 하나는 롯데면세점 모델인 방탄소년단 이미지를 활용해 ‘Dear my beloved one’ 메시지와 함께 전달되는 영상 카드이다.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롯데면세점 SNS 공식 계정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롯데면세점이 선보인 모바일 카드 서비스는 지난 12월 출시 이후 현재까지 약 10만 명의 고객이 이용했으며 32만 뷰를 돌파했다. 특히 국문과 영문으로 서비스를 제공하여 일본, 미국, 중국, 인도네시아 등 해외 고객 사용률이 85%를 차지하는 등 다양한 국가에서 롯데면세점의 모바일 카드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면세점 모바일 카드는 설 명절을 보내는 한국, 중국, 베트남 등 글로벌 고객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만나기 힘든 소중한 분들에게 안부를 전할 수 있도록 2월 1일까지 사용 가능하며, 문자나 카카오톡 메시지, 또는 페이스북, 트위터 등 SNS 공유하기로 전송하면 된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다양한 디지털 채널을 통해 글로벌 고객들과 소통하며 한국 대표 면세점으로 위상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필성 기자 feel@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