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동화약품, 신사옥 9월 착공… 2024년 준공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공간도 마련

입력 2022-05-25 15:53 | 수정 2022-05-25 15:53

▲ 동화약품 신사옥 조감도 ⓒ동화약품

동화약품은 서울특별시 중구 순화동 소재 현 사옥을 철거하고 9월 중 신사옥을 착공한다고 25일 밝혔다. 준공 예정일은 오는 2024년 12월이다.

동화약품 신사옥은 지하 5층~지상 16층 규모(연면적 1만5818㎡, 4785평)로, 설계는 간삼건축사무소, 건설은 CJ 대한통운 건설부문이 맡았다.

125년 역사를 가진 동화약품은 1897년 서울 순화동 5번지 한옥에서 동화약품 전신인 ‘동화약방’을 창업한 이후 1966년 3층 건물을 신축해 공장 및 본사로 사용했다. 1986년에는 4층으로 본사를 증축했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이번 신사옥은 57년 만의 재건축으로, 새로 짓는 사옥 2층은 기부채납을 통해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손정은 기자 jeso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