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더 빨라진 대형마트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키워드는 '가성비'

대형마트 3사, 작년 보다 열흘 앞당겨 사전예약 개시 주요 키워드는 高물가 대응 위한 '가성비' 선물세트행사카드에 따라 최대 40% 할인… 상품권 증정도

입력 2022-07-20 11:10 | 수정 2022-07-20 11:24

▲ ⓒ홈플러스

대형마트가 예년보다 이른 추석을 앞두고 본격적인 선물세트 사전예약을 시작했다. 올해 추석은 고물가로 인해 저렴한 선물세트 판매가 키워드가 될 전망이다.

2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주요 대형마트는 오는 21일부터 8월 31일까지 42일간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올해 추석이 9월 10일로 전년의 9월 21일보다 열흘 이상 빨라지면서 사전예약도 열흘 가량 앞당겨졌다.

이마트는 저렴하지만 풍성한 ‘실속 선물세트’를 대폭 확대했다. 5만원 미만의 실속 선물세트 ‘리미티드 딜’을 작년 추석(4종)에 비해 3배 가량 늘린 11종으로 확대한 것이 특징. 

‘리미티드 딜’ 선물세트는 대량매입과 사전비축을 통해 기존 선물세트 대비 가격을 최대 40% 가량 낮춘 한정판 실속세트다. 샤인머스캣, 사과, 배, 버섯 등 신선식품부터 김, 견과, 오일 등 가공식품까지 다양하게 구성됐다.

이 외에도 올해 처음으로 건강식품 공동 펀딩구매를 선보인다. 해당 상품은 ‘CJ한뿌리 흑삼대보/스틱복합 세트’, ‘휴럼 천년 침향환 60입’, ‘올리닉 비타액션 28개입’ 등 총 3개 상품으로, 각 상품 당 최소 펀딩 인원이 모이면최대 75% 가량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구조다.

이마트는 사전예약 기간 동안 행사카드로 선물세트 구매 시 최대 40%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기간에 따라 구매 금액대별로 구매 금액의 최대 15%에 해당하는 신세계 상품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롯데마트는 한우, 과일 등 신선식품 192종과 통조림, 식용유 등 가공식품 206종, 건강기능식품 54종 등 총 800여개 품목을 판매한다. 최상위 등급 한우 중에서 엄선된 프리미엄 한우 마블나인 세트부터 친환경 포장재를 도입한 ESG 선물세트,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한 SNS 인기상품 선물세트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전예약 기간 동안 엘포인트(L.POINT) 회원 및 행사 카드로 선물세트를 구매한 고객은 정상가 대비 최대 4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일정 수량 이상 구매 시 하나를 더 주는 덤 혜택 및 특정 카드로 구매 시 금액대별 최대 150만원 상품권 증정 또는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홈플러스는 ‘한가위 물가안정 프로젝트’을 통해 가성비·프리미엄·차별화를 콘셉트로 사전예약을 진행한다.  

홈플러스는 5만원 미만의 ‘가성비’ 선물세트를 찾는 고객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사전예약 상품 중 ‘가성비’ 선물세트 비중을 72%로 늘렸다. 3만원대 이하의 선물세트도 전년 추석 대비 27% 늘렸다. 홈플러스는 고객들의 ‘한가위 물가안정’에도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선물세트 품목도 작년 추석 사전예약 대비 약 20% 증가한 585종으로 대폭 확대했다. 과일세트로는 50% 할인 혜택을 담은 과일세트부터 프리미엄을 강화한 축·수산 선물 세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외에 ‘차별화’ 콘셉트로 골프 열풍에 힘입어 골프공 이색 상품도 기획됐다. 

홈플러스는 행사기간 동안 14대 카드 결제 시 최대 50% 할인 혜택에 더해 최대 150만원 상품권 또는 즉시할인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강필성 기자 feel@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