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삼성운용, KODEX ETF 7종 보수 인하…"업계 최저 수준"

美 주식형 2종, 국내 주식형 3종, 국내 채권형 2종 등 총 7종 적용

입력 2022-10-06 10:17 | 수정 2022-10-06 10:20
삼성자산운용은 6일 ETF 7종에 대한 보수를 업계 최저 수준으로 인하한다고 밝혔다.

대상 상품은 미국 대표지수 환헷지형 2종인 ▲KODEX 미국S&P500선물(H) ▲KODEX 미국나스닥100선물(H), 국내 주식형 3종인 ▲KODEX MSCI KOREA TR ▲KODEX MSCI KOREA ▲KODEX 삼성그룹밸류, 국내 채권형 2종인 ▲KODEX 종합채권(AA-이상) 액티브 ▲KODEX 장기종합채권(AA-이상) 액티브KAP 등 총 7종이다.

총 보수는 국내종합채권 2종 0.045%, 미국 대표지수 환헷지형 2종 0.05%, 국내주식형인 MSCI KOREA 2종과 KODEX 삼성그룹밸류 1종은 0.09%로 업계 최저 수준으로 인하된다. 

특히 KODEX 미국S&P500선물(H)등 미국 대표지수 환헷지형 ETF의 경우, 기존 업계 상품의 총 보수가 0.30% 수준이지만 삼성자산운용이 0.05% 수준으로 대폭 낮추면서 투자자들의 이익을 높였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금리 인상 등 시장의 변동성이 매우 높아진 상황에서 연금 시장을 통한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투자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하고자 이번 보수 인하를 결정했다”며 “미국 대표지수 ETF 등 주요 ETF 중에서는 거의 보기 힘들었던 업계 최저수준의 보수를 통해 고객들의 장기 수익률을 제고하고 보다 효율적인 ETF 투자를 하실 수 있도록 상품 경쟁력을 높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민아 기자 kma@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