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년부터 ‘친환경으로 지구구하기’ 캠페인 진행 중중고 상품 기부한 고객에게 박스당 3000원 쿠폰 증정업사이클링 환경교육기트,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지원 예정
  • ⓒGS리테일
    ▲ ⓒGS리테일
    GS리테일은 ‘아름다운 가게’와 손을 잡고, 입지 않는 옷을 기부 받아 어린이들이게 환경교육키트를 선물하는 업사이클링 캠페인 ‘친환경으로 지구구하기(이하 친구)’를 통해 ESG 활동을 펼친다고 15일 밝혔다.

    GS리테일은 환경의 중요성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 2021년부터 헌 옷 등을 기부 받아 이를 활용한 업사이클링 제품으로 만드는 친환경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6월 16일까지 진행하는 23년 캠페인에서는 기후 변화로 인한 생태계의 위기성을 알아보고, 살아가고 있는 지구에 생기는 탄소발자국을 줄여갈 방법을 제안한다.

    친구캠페인 참여를 희망하는 고객은 편의점 GS25를 방문해 반값택배로 헌옷을 기부하면 된다. 기부한 고객에게는 1박스마다 GS25 쿠폰 3000원권을 증정한다. 박스에는 면티셔츠, 와이셔츠, 남방, 청바지 등 의류와 재사용이 가능한 가방, 지갑, 신발 등 잡화류도 기부 가능하다. 박스에는 3개 이상의 물품을 담으면 된다. 기부 받은 물품은 환경감수성을 기를 수 있는 업사이클링 환경교육키트로 만들어 취약계층 어린이 1000명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반값택배 비용은 참여자 부담이다.

    자세한 캠페인 참여 방법은 아름다운가게 기부플랫폼 ‘아름다운나눔이’나 GS샵 내 ‘GS 혜택’메뉴, 우리동네GS 앱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파트 파트장은 “GS리테일은 모든 고객들에게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는 다양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며 “이번 캠페인은 고객이 안쓰는 옷을 기부해 편의점 쿠폰을 받고, 기부 받은 상품을 환경 교육용으로 활용하는 행사로 고객들의 많은 참여가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