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 맞아 ‘어디든 놀이터’ 놀이키트 전달코로나19로 외출이 어려운 어린이들 위해 놀이감 및 간식 구성지난 1월부터 인천지역 양육미혼모 가정 위해 봉사활동 진행
  • ⓒ롯데면세점
    ▲ ⓒ롯데면세점
    코로나19(COVID-19)로 최악의 업황을 견디고 있는 롯데면세점이 더욱 어려운 일상을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 어린이들에게 손을 내밀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26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 재단에서 인천 지역 다문화 취약계층 가정에게 5000만원 상당의 어린이 놀이키트를 후원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위축된 취약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실내 놀거리를 제공한다는 취지에서 진행됐다. 롯데면세점이 전달한 '어디든 놀이터' 놀이키트는 윷놀이, 블록 등 어린이들이 쉽고 재밌게 즐길 수 있는 놀이용품 9종과 롯데제과 간식세트 등으로 구성했다.

    어디든 놀이너 놀이키트는 인천지역 초등학교 이상 자녀를 둔 다문화 가정 400여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최근 취약계층 복지 향상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1월부터 인천지역 양육미혼모 가정 10곳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 다문화 가정 아동·청소년과 함께하는 국내 역사기행 프로그램 '같이여행' △ 인천 보라매 아동센터 학용품 세트 후원 등 인천 지역 현안과 직결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후원으로 인천지역 다문화가정 어린이들이 잠시나마 환하게 웃을 수 있길 기대한다"며 "롯데면세점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에 힘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