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호반건설, 스타트업 지원 강화…데모데이 개최

6개사 핵심기술 오픈이노베이션 성과 발표2019년 액셀러레이터법인 플랜에이치 설립

입력 2022-07-07 15:52 | 수정 2022-07-07 15:56

▲ 건설업계 최초로 진행되는 '데모데이 2022' 전경ⓒ호반건설

호반건설이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스타트업 지원을 강화한다.

호반건설과 플랜에이치벤처스(플랜에이치)는 CGV 청담씨네시티에서 '하이 데모데이 2022: 호반 오픈이노베이션 쇼케이스&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사장, 김현우 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GS건설 등 건설사 관계자, 산업은행, 캡스톤투자파트너스 등 투자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데모데이는 스타트업을 홍보해 투자, 인수합병(M&A), 구매, 채용 등으로 이어지는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다.

호반건설과 플랜에이치의 데모데이 개최는 건설업계에서 첫 사례다. 이번 행사에서는 양사가 투자 및 육성하는 스타트업의 핵심 기술, 오픈이노베이션 성과, 로드맵 등을 발표했다. 또 호반건설은 서울산업진흥원과 유망 창업기업 발굴과 육성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데모데이에 참여한 기업은 △텐일레븐(인공지능 건축설계) △플럭시티(디지털 트윈) △에이올코리아(흡착소재 및 공기정화 솔루션) △라오나크(디지털도어록) △뷰메진(자율주행 AI 드론 품질검사) △로위랩코리아(메타버스·VR 콘텐츠) 총 6개사다.

김대헌 기획총괄사장은 "호반건설은 업계 최초로 액셀러레이터 법인 플랜에이치를 설립하고 오픈이노베이션팀을 신설해 호반그룹과 직접적인 연계가 가능한 스타트업을 발굴, 투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망한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서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반건설은 2019년 액셀러레이터 법인인 플랜에이치를 설립했다. 이후 3년간 플랜에이치를 통해 28개 기업에 투자해왔으며, 55번의 오픈이노베이션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투자분야는 건설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스마트건설 부문을 비롯해 AI, 신재생에너지, 헬스케어 등 다양하다. 호반건설은 호반파크(호반건설 서초동 사옥)에 자체 보육공간을 조성해 긴밀한 협업과 현장 적용을 앞당길 수 있는 테스트베드를 제공하고 있다.  

또 호반혁신기술공모전을 통해 유망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있다.
박정환 기자 pjh85@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