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쌍용C&E, 지속가능성지수 시멘트 업종 9년연속 1위

온실가스 배출 감축 등 긍정 평가

입력 2022-11-24 13:22 | 수정 2022-11-24 14:53
쌍용C&E가 '2022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에서 시멘트업종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2013년 첫 수상 이후 9년 연속 1위 기업에 선정됐다.

한국표준협회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추진단이 발표하는 '지속가능성지수 조사'는 지속가능경영의 핵심인 이해관계자의 참여와 지속가능경영 실행의 글로벌 가이드라인인 ISO 26000을 토대로 이뤄졌다. 이번 조사는 국내 49개 산업, 210개 기업과 기관을 대상으로 총 2만6530표본의 이해관계자와 전문가가 참여해 이뤄졌다.

쌍용C&E는 ▲지속가능한 방식의 자원 이용 ▲기후변화 완화를 위한 온실가스 배출 감축 ▲오염 예방 및 배출 관리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경영 의사결정 주체의 책임성 강화 ▲공정한 경쟁 관행 준수 및 촉진 항목에서도 긍정적 평가를 받았다.

이현준 쌍용C&E 사장은 "ESG 경영의 실천으로 환경 변화와 위기를 또 다른 기회로 만들 것"이라며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적극적 소통으로 지속가능발전의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