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기차여행·독거노인 식사 등 생활밀착형 활동 호평"공기업으로서 지역과 동반 성장 위해 지속 노력할 것"
  • 한국철도공사.ⓒ뉴데일리DB
    ▲ 한국철도공사.ⓒ뉴데일리DB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 주관하는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심사에서 2년 연속 최고등급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비영리단체와 협력 관계를 맺고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 기관을 발굴하는 제도다. 레벨 1부터 5까지 다섯 등급으로 나눠 평가한다.

    코레일은 철도 인프라 활용과 지역사회 연계성 등을 종합 고려한 활동을 인정받아 최고등급(레벨 5)을 받았다. 코레일은 △기차여행 △주거환경 개선 △수해 복구 △지역인재 채용 △중소기업 협력 등 다방면으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전국 지방자치단체·교육청 등과 진행한 취약계층 기차여행 지원, 독거노인 식사 제공 등 생활밀착형 활동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원종철 코레일 미래전략실장은 "앞으로도 공기업으로서 지역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일자리 창출과 맞춤형 사회공헌 프로그램 개발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