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기채·장기 국고채 결합해 안정·수익 추구
  • ⓒKB자산운용
    ▲ ⓒKB자산운용
    KB자산운용이 글로벌 증시 변동성과 금리 인하의 불확실성을 대비해 올해 2분기 주목해야 할 유망 펀드 5종을 제안했다.

    1일 KB자산운용에 따르면 △KB 머니마켓 액티브△KB 장기 국공채 플러스△KB 미국 대표성장주△KB 글로벌 AI 플랫폼△KB 한국리츠인프라 등을 제시했다.

    먼저 ‘KB 머니마켓 액티브’와 ‘KB 장기 국공채 플러스’는 금리 인하 시점과 속도를 예측하기 어려운 와중에 안정성과 수익을 동시에 추구하는 채권 바벨 전략에 적합하다고 설명했다.

    ‘KB 머니마켓 액티브’는 약 3개월 이내 고금리 우량채권에 주로 투자하는 대표적 초단기 상품이다. 머니마켓펀드(MMF) 대비 편입자산의 규제가 적어 적극적인 자산 편입이 가능하고, 그만큼 상대적으로 더 높은 성과를 거둘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KB 미국 대표성장주’와 ‘KB 글로벌 AI 플랫폼’도 제안했다. 미국 성장주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계속되는 가운데 빅테크 기업이 주도하는 장세가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에서다. ‘KB 미국 대표성장주’는 엔비디아, 애플, 테슬라 등 미국을 대표하는 우량성장 기업에 집중 투자하는 펀드다.

    마지막으로는 금리 하락기에 추천할만한 배당상품인 ‘KB 한국리츠인프라’ 펀드를 추천했다. 최근 금리 인하 기대감과 국내 우량 부동산 자산을 보유하고 있는 한국 리츠의 배당 매력이 부각되면서 투자자의 관심을 받고 있는 펀드다.

    맥쿼리인프라와 국내 우량 상장 리츠에 투자하면서 안정성과 배당수익을 극대화한 만큼 연금 투자자에게도 적절하다는 판단이다. 지난 28일 기준 1년 수익률이 9%를 넘으며 안정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다.

    장순모 KB자산운용 상품마케팅전략본부장은 “2분기 투자테마에 맞춘 전략 펀드들을 투자성향에 맞게 활용한다면 안정적인 수익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단기 투자상품이 아닌 시장 전망을 바탕으로 세분화된 전략 기반의 다양한 상품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