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켓몬GO 돌풍 잇는다"… 롯데마트, 증강현실 FPS ‘카줄루' 판매

모바일 기기 통해 무료로 앱 다운 받은 후 구매한 보드판 스캔하면 전투 시작

입력 2016-08-04 08:57 | 수정 2016-08-04 09:34

▲ 카줄루 게임 DMX버전 ⓒ롯데마트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토이저러스’는 5일부터 증강 현실 게임 ‘카줄루(Kazooloo)’를 오프라인 단독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카줄루’는 이스라엘 게임 제작사인 ‘노다우 크리에이티브’가 개발하고 국내 기업인 펀앤키즈에서 국내 유통, 배급 등을 담당하는 FPS(First-Person Shooting) 게임이다. 증강 현실(AR, Augmented Reality) 기술을 사용해 몬스터나 로봇들과 전투를 벌이는 게임이다.

게임 속 캐릭터 시점과 플레이어의 시점이 동일해 높은 사실감을 장점으로 하는 FPS 게임 특성과 증강 현실 기술이 합쳐져 방, 거실 등을 배경으로 색다른 전투를 벌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카줄루’는 지난해 가을 영국 장난감 백화점인 ‘햄리스’에서 데모 시연을 진행해 한 달 간 2만5000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린 바 있다.

토이저러스에서 판매될 ‘카줄루’는 지름 33cm의 원반 형태 보드판으로 돼 있으며 1인 플레이를 지원하는 ‘볼텍스(Vortex)’ 버전과 다중 플레이를 지원하는 ‘디엠엑스(DMX)’ 버전으로 선보인다. 
가격은 볼텍스가 1만9800원, 디엠엑스가 2만4000원이다.

게임 플레이는 먼저 모바일 기기를 통해 앱스토어(아이폰), 플레이 스토어(안드로이드폰)에서 ‘카줄루’를 검색해 무료로 앱을 다운 받은 후 토이저러스에서 구매한 원형의 보드판을 바닥에 둔 상태로 앱을 실행해 보드판을 스캔하면 전투가 시작된다.

보드판 주변으로 몬스터나 로봇이 등장하며 플레이어는 이를 격퇴하는 방식이다.

김진욱 롯데마트 토이저러스팀장은 “카줄루 게임은 보드판만 구매하면 시원한 실내에서도 실감나는 전투를 즐길 수 있다”며 “포켓몬고로 증강 현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많은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진범용 by7101@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