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마트, 연중 최대 물량 ‘골프 대전’… 최대 40% 저렴

2주간 연중 최대 40억 규모 행사 열어

입력 2016-09-21 08:25 | 수정 2016-09-21 08:45

▲ 이마트 골프대전 진행 ⓒ이마트


이마트가 골프 성수기 가을을 맞아 22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골프 대전 행사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연중 최대인 40억 규모의 물량으로 진행되며, 이마트 골프샵 입점 점포 전국 50개점에서 열린다.

이마트는 이번 골프대전 행사를 중장년층이 주로 이용하는 프리미엄 골프 클럽을 비롯해 여성과 젊은 층이 많이 찾는 합리적 가격의 기획 상품도 함께 준비해 골프를 즐기는 전 계층 수요를 위한 행사로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주요 행사 상품은 한국인 체형 전용 골프채로 유명한 ‘젝시오 프라임 로열에디션 골프 클럽(남·여)’을 기존가격 대비 약 30% 할인한 가격으로 판매한다.

드라이버는 89만원, 페어웨이우드는 58만원, 아이언 세트는 185만원에 판매한다. 또 ‘PRGR Sweep M12 풀 세트’는 기존 동급 상품대비 약 40% 저렴한 159만원, 20~30대 젊은 골퍼를 위한 ‘타이틀리스트 714 아이언 세트’는 89~99만원에 판매한다.

골프용품도 사전 기획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한다.

구매금액별로 50·100·150·200 만원 이상 구매 시 3·6·9·12만원 추가 할인을, 행사 카드(삼성·신한·KB·현대카드)로 구매시 신세계 상품권을 추가 증정한다.

지헌석 이마트 골프 바이어는 “골프가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고 대중 스포츠로 관심이 높아지면서 8월 이마트 골프 매출이 전년대비 7.8% 신장하는 등 골프용품을 대형마트에서 구메하는 수요가 지속 증가 추세”라며 “향후 다양한 계층이 골프를 즐길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의 상품들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진범용 by7101@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