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메리츠화재, 1분기 당기순익 658억원…전년比 4.3% 증가

장기 인보장 신계약 매출 31% 성장

입력 2019-05-10 16:18 | 수정 2019-05-10 16:40

메리츠화재는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631억원)대비 4.3% 증가한 658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1% 증가한 1조9062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904억원으로 전년의 873억원 대비 3.5% 늘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10% 이상의 매출 성장은 장기 인보장 신계약이 전년 대비 31% 증가한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김문수 기자 ejw0202@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