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월드몰, 우한 폐렴 확산 방지 위해 대규모 소독 실시

지난 10일 영업 종료 후, 시설 전반에 소독11일 오전 8시까지 총 약 10시간 동안 이뤄져열화상 카메라 설치, 손소독제 비치 등 총력

입력 2020-02-11 09:13 | 수정 2020-02-11 10:11

▲ ⓒ롯데자산개발

롯데월드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10일 영업 종료 후, 시설 전반에 대한 소독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작업은 다음날인 11일 오전 8시까지 총 약 10시간 동안 이뤄졌다. 출입문, 에스컬레이터, 엘리베이터, 매장 등 고객 동선은 물론 직원 휴게 시설 등 직원 공간까지 시설 전체에 대한 대대적인 소독을 실시했다.

롯데월드몰과 함께 롯데자산개발은 롯데몰·롯데피트인 등 총 7개 점포에 대한 소독을 10일 영업 종료 후 완료했다.

롯데자산개발 이상근 쇼핑몰사업본부장은 “고객들에게 안전한 몰링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시설 소독 외에도 열화상 카메라 설치, 손소독제 비치, 예방 수칙 안내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비한 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지명 기자 summer@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