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홈앤쇼핑, 전통시장 소상공인 콘텐츠에 1억원 지원

소상공인방송 '휴먼다큐 시장사람들' 제작에 사용전국 4개 시장 취재해 시장별 특색 등 방송"코로나19 장기화에 힘들어하는 소상공인 도와"

입력 2021-09-29 12:37 | 수정 2021-09-29 15:27

▲ ⓒ홈앤쇼핑

홈앤쇼핑이 코로나19(COVID-19)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 소상공인을 응원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로 했다.

홈앤쇼핑은 소상공인 지원 콘텐츠 제작비용 1억원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지원비용은 소상공인방송 '휴먼다큐 시장사람들' 프로그램 제작에 사용될 예정이다.

10월 중 서울 까치산시장, 서울 영천시장을 비롯해 전국 4개 시장을 취재해 각 시장 별 특색과 시장 내 우수점포 소개 방송을 진행한다. MZ세대들 사이에서 힙한 장소로 소문난 서울 영천시장의 떡볶이 점포들, 떡갈비 집 등을 소개해 전통시장과 비교적 거리가 먼 MZ세대의 공감까지 이끌어내겠다는 포부다.

홈앤쇼핑 관계자는"국민지원금이 전통시장이나 소상공인 중심으로 사용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해 프로그램 제작을 서둘렀다"며 "코로나19 장기화 및 재확산으로 특히 힘들어하는 소상공인, 전통시장을 살리는데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지명 기자 summer@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