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홈앤쇼핑 김옥찬 대표 취임 1년… "초심 잃지 말자"

23일 사내게시판 통해 임직원 격려 메시지중소기업 상생, 윤리경영 등 강조新성장 동력 확보로 미래 10년 준비

입력 2021-06-23 13:40 | 수정 2021-06-23 13:49

▲ ⓒ홈앤쇼핑

김옥찬 홈앤쇼핑 대표이사가 취임 1주년을 맞아 임직원들에게 "중소기업 동반성장의 초심을 잃지 말자"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23일 사내 게시판을 통해 "쉽지 않은 환경 속에서도 중소기업 편성비율 80% 유지, 업계 최저 수준의 수수료, 판로지원 확대 등 협력사와의 상생이라는 설립취지를 성공적으로 실현해 왔다"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그러면서 "급변하는 영업환경과 과도한 경쟁에 처해있는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직원 모두 열정과 노력을 발휘해 앞으로의 10년을 준비하자"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취임 이후 줄곧 중소기업 육성을 통한 국가경제 발전이라는 홈앤쇼핑의 설립취지를 기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 결과 홈앤쇼핑의 대표적 중소기업 판로지원 사업인 ‘일사천리’ 방송 누적 상품주문액이 1000억원을 넘어서는 등 취지에 부합하는 성과를 냈다.

또한 준법·윤리경영을 최우선 과제로 꼽으며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도입 △윤리헌장 제정 △신문고제도 정비 등 세세한 항목까지 직접 챙겨왔다.

이러한 노력 끝에 홈앤쇼핑은 재승인 심사를 통과해 2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5년 승인장을 교부 받았다.

홈앤쇼핑은 올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사업다각화를 추진해 더 큰 도약을 위한 원년으로 삼고, 중소기업 상생을 지속 실현하겠다는 계획이다.

김 대표는 “재승인 심사 통과를 기점으로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초심을 잃지 말고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재도약 10년을 준비하겠다”며 “홈앤쇼핑의 새로운 출발점에서 저부터 솔선수범하겠다”고 밝혔다.
한지명 기자 summer@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