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2주년 맞은 '더콘란샵'…롯데百 "방문객수 300만명 돌파"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으로 자리매김세계적인 아티스트 ‘다미앙 뿔랑’ 콜라보 전시올해 1~10월 매출 전년 대비 64% 신장하며 인기

입력 2021-11-03 06:00 | 수정 2021-11-03 06:00

▲ ⓒ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이 이번 달 ‘더콘란샵 코리아’ 오픈 2주년을 기념하여 세계적인 아티스트와 손잡고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인다.

더콘란샵은 2019년 11월 국내 최초이자 세계 12번째로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매장을 오픈한 후, 지난 8월 동탄점에 추가로 입점하며 국내 하이엔드 리빙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더콘란샵’ 매출은 올해 1~10월 기준 전년 동기간 대비 64% 신장했고, 오픈 이후 누계 방문객 수도 300만명을 돌파했다. 특히, 화려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트렌디하고 독특한 상품들로 SNS상에서 일명 ‘핫플레이스’로 자리매김했다.

‘더콘란샵’ 강남점은 이번 달 오픈 2주년을 맞아 연말까지 세계적인 아티스트 ‘다미앙 뿔랑(Damien Poulain)’과 함께 매장 전체를 하나의 ‘전시장’으로 만든다. 

지난 9월 ‘더콘란샵’의 영국 첼시 매장을 장식한 프랑스 그래픽 아티스트 ‘다미앙 뿔랑’은 이번엔 ‘더콘란샵’ 강남점 매장의 외부와 내부를 특유의 감각적인 도형 사용과 색 조합이 돋보이는 작품들로 장식하고, 매장 입구에 시그니처 조형물을 전시함으로써 단순 쇼핑을 넘어 마치 전시장에 온 듯한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을 맞이한 만큼 ‘다미앙 뿔랑’이 내한하여 ‘더콘란샵 코리아’의 오픈 2주년을 직접 축하하는 이벤트도 다양하게 준비했다. 

대표 행사는 13일부터 14일까지 2일간 ‘더콘란샵’ 강남점에서 ‘다미앙 뿔랑’이 직접 그림을 그리는 ‘아트 퍼포먼스’로 고객들과 함께 사진 촬영을 하고 사인회를 여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또한, ‘더콘란샵’ 강남점과 동탄점에서 30일까지 당일 1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다미앙 뿔랑’이 디자인한 한정판 노트 2종을 선착순으로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한편, ‘더콘란샵’은 유명 아티스트들과 협업하여 국내에서 볼 수 없었던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특히 21일까지 ‘더콘란샵’ 강남점에서는 북유럽 가구의 황금기를 이끈 덴마크 가구 디자이너 ‘핀 율’의 팝업을 진행하고, 같은 기간 동탄점에서는 20세기 모던 디자인을 대표하는 미국 디자이너 ‘찰스 앤 레이 임스’의 리빙 상품들을 선보인다.
 
롯데백화점 손을경 MD개발부문장은 “지난 2년간 ‘더콘란샵’에 보내주신 뜨거운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아티스트 및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색다른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지명 기자 summer@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