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현대건설기계, 사외이사에 박기태 삼일회계법인 상근고문 선임

상정된 안건 모두 원안대로 승인

입력 2022-03-21 16:07 | 수정 2022-03-21 16:10

▲ ⓒ현대건설기계

현대중공업의 건설기계 부문 계열사 현대건설기계는 21일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빌딩 대강당에서 주주총회를 열고 박기태 삼일회계법인 상근고문을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으로 신규 선임했다. 임기는 3년이다. 

박기태 이사는 삼일회계법인 상근고문이자 금융발전심의회 자본시장 분과위원을 지내고 있으며 대산문화재단에서는 감사를 맡고 있다. 

이날 주총에서는 재무제표 승인, 박기태 사외이사·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의 안건이 상정돼 모두 원안대로 승인 통과됐다.
도다솔 기자 dooood090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