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화시스템, 필리핀 초계함에 ‘한국형 함정 전투체계’ 탑재

3100톤급 초계함 2척… 필리핀 해군에 세 번째 수출

입력 2022-04-18 14:04 | 수정 2022-04-18 14:09
한화시스템이 3100톤(t)급 필리핀 초계함 2척에 순수 국산 전투체계(CMS)를 수출한다고 18일 밝혔다. 계약 규모는 3300만 달러로 한화로는 약 400억원에 달한다.

함정 전투체계는 함정의 두뇌 역할을 하는 핵심 시스템이다. 다양한 센서·무장· 통신체계 등을 통합해 전장 상황을 종합적으로 인식·판단, 최적의 전투임무 수행을 가능케한다. 

이번 수출은 2017년 수주한 2600t급 필리핀 호위함 2척에 대한 전투체계 사업과 2019년 필리핀 호위함 3척의 성능개량사업에 연이은 쾌거다. 한화시스템은 호위함에 이어 필리핀 초계함에도 국산 전투체계를 탑재하게 됐다. 이로써 한화시스템은 필리핀 해군에 세 번째 수출을 기록하며, 총 7척의 함정에 CMS를 공급하게 됐다.

한화시스템은 향후 필리핀 해군의 현대화 계획 이행과정에서 이어질 후속사업인 연안경비함(OPV) 및 잠수함 등 신형 함정 도입 사업에도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이 순수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하고, 지속적으로 최첨단 ICT·COTS 기술을 접목해 끊임없이 성능을 업그레이드 해온 한국형 전투체계가 필리핀 해군력 강화에 또 한 번 기여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yo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