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삼성전자, 삼성페이에 삼성패스 통합… 사용자 편의성 강화

실물 키 없이 편리하고 안전한 '디지털 키' 기능 지원향후 항공권, 영화표 등 다양한 '티켓' 서비스 지원 예정

입력 2022-06-09 10:02 | 수정 2022-06-09 10:02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삼성페이(Samsung Pay)에 삼성패스(Samsung Pass) 서비스를 통합하고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여주는 각종 기능을 포함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순차적으로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삼성페이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 집, 자동차 키로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키' 기능을 지원하고 ▲ 나의 가상자산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 자산' 조회 ▲ 항공권과 영화표 등을 보관하고 사용할 수 있는 '티켓' 서비스 기능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우선 디지털 키 기능은 사용자가 실물 키를 직접 들고 다니지 않아도 삼성페이를 통해 집과 자동차에 출입할 수 있는 기능이다. 사용자는 삼성페이를 통해 자동차 문 잠금과 해제를 할 수 있고 시동까지 걸 수 있다. 공유 기능을 통해 가족 또는 지인과 함께 키를 사용할 수도 있다.

스마트싱스(SmartThings) 앱과 연동된 도어락을 활용하면 삼성페이로 간단한 조작을 통해 편리하게 집을 출입할 수 있다. 삼성페이의 디지털 자산 조회 기능은 가상자산 거래소인 코빗, 코인원, 빗썸과 연동된 각종 디지털 자산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향후에는 항공사에서 발권한 탑승권과 영화, 공연, 스포츠 등 다양한 티켓을 삼성페이에 추가해 사용할 수 있는 티켓 서비스 기능도 지원할 예정이다. 사용자는 이를 통해 각종 비행기 탑승, 영화, 공연 일정을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판매처에서 구매한 쿠폰을 삼성페이 '쿠폰' 기능에 등록해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렇게 삼성페이에 추가된 모든 기능은 보안 플랫폼인 삼성 녹스를 통해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다양한 외부 위협을 막을 수 있다. 또한 민감한 개인정보를 기기 내 별도의 보안 영역에 저장해 사용자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조재범 기자 jbcho@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