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렌탈, 全 임직원 참여 '인권경영' 선포

이해관계자 인권보호 존중 기반 10대 원칙 수립

입력 2022-06-10 11:40 | 수정 2022-06-10 11:45
롯데렌탈이 인권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준수하기 위해 전체 임직원의 참여를 바탕으로 완성한 인권경영 선언문을 선포했다고 10일 밝혔다.

롯데렌탈의 인권경영 선언문은 세계인권선언, UN 기업과 인권 이행원칙 및 국제노동기구헌장을 기반으로 작성됐다. 인권경영을 통해 임직원, 파트너사, 주주 및 투자자, 고객, 지역사회 등 기업활동과 연관된 모든 이해관계자들의 인권을 보호하고 존중하겠다는 롯데렌탈의 의지를 담았다.

롯데렌탈은 지난 4월 전체 임직원 대상으로 한 인권경영 정책 수립 캠페인을 진행했다. 글로벌 표준에 부합하는 다양한 인권경영 원칙을 공유하고 의견을 취합하는 과정에서 총 10개의 인권경영 원칙에 대한 합의를 도출해 냈다. 

해당 내용은 ▲임직원 인권 존중 ▲다양성 존중 및 차별금지 ▲임금과 복리후생 ▲강제노동 및 아동노동 금지 ▲근로시간 준수 및 일과 삶의 균형 ▲결사 및 단체교섭의 자유 보장 ▲보건 및 안전 보장 ▲책임 있는 공급망 운영 ▲고객인권 및 고객정보 보호 ▲고충처리 프로세스 운영 및 점검 등이다. 인권경영선언문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롯데렌탈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현수 롯데렌탈 사장은 “인권경영과 관련하여 체계적인 내부 시스템을 수립하여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물론, 더 나아가 주기적으로 인권경영 현황을 모니터링하여 평가하고 개선해 대·내외에 그 결과를 공개할 것”이라며 “금번 인권경영 선언뿐만 아니라 앞으로 선보일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탄소중립 로드맵 등을 통해서도 롯데렌탈 임직원들의 ESG 강화에 대한 의지와 성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yo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