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삼성전기, 국내 고객 대상 '2022 전장 MLCC 테크데이' 열어

23~24일 부산사업장서 진행… 100여명 참석전장 MLCC 트렌드별 맞춤 솔루션 제공 등 판촉

입력 2022-06-23 09:11 | 수정 2022-06-23 09:37

▲ MLCC로 장식한 자동차 모형. ⓒ삼성전기

삼성전기가 전장 적층세라믹캐패시터(MLCC)의 고용량, 고전압, 고신뢰성(휨강도·고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전장 고객들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23일 삼성전기는 국내 전장고객사를 대상으로 한 '2022 전장 MLCC 테크데이'를 이날부터 양일간 부산사업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열리는 첫 고객 대상 공식 프로모션 자리로 국내 주요 완성차 및 전장기업 고객 100여명이 참석했다.

삼성전기는 이날 행사에서 회사 전장 MLCC의 중장기 비전을 공유하고, 고용량·고전압·고신뢰성 제품 등 기술 트렌드에 적용 가능한 고객 맞춤 솔루션을 제안했다. 또 강연과 세미나를 통해 MLCC 기초 원리, 시황 및 산업 트렌드를 소개하고, MLCC 제작 공정을 공개해 제품에 대한 이해를 돕고 기술력을 자랑했다.

전장 MLCC 시장은 전기차와 자율주행 자동차의 비중 확대에 따라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플래그십 스마트폰 1대에 900~1100개 정도의 MLCC가 들어간다면, 내연기관 자동차는 3000~5000개, 전기차는 1만개 이상의 MLCC가 들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조국환 삼성전기 전략마케팅실장 부사장은 "삼성전기의 전장 MLCC는 우수한 고용량, 고전압, 고신뢰성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차별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며 "고객과의 더욱 긴밀한 소통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 행사를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은 지난 3월 개최된 주주총회에서 "전기차·자율주행 시장 확대로 전장 제품이 삼성전기 미래 성장 축이 될 것이다"라며 "차세대 IT향 제품과 더불어 전장 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삼성전기는 세계적인 MLCC 제조기업으로 자동차의 ADAS(최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 파워트레인용, ABS(제동장치)용 등 다양한 전장 MLCC를 개발, 생산하고 있다. 특히 초미립 재료, 차세대 설비 개발 등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제품 수명 및 제품 안정성, 내전압(전압에 의해 손상되지 않고 견딜 수 있는 최고의 전압) 특성이 업계 최고 수준이다.

삼성전기는 초소형, 초고용량 MLCC 부문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온·고압·고신뢰성 등 전장 제품의 라인업을 강화해 시장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