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B증권, 투자플랫폼 오르락과 금융투자 서비스 선봬

오르락 앱 내 KB증권 계좌개설 및 주식거래 오픈

입력 2022-06-28 09:48 | 수정 2022-06-28 09:54
KB증권은 계좌개설, 주식거래 등 비대면 금융투자 서비스를 오픈 응용프로그래밍인터페이스(API) 기반으로 투자플랫폼 ‘오르락’ 앱에 탑재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서비스를 시작한 오르락은 타인에이아이가 제공하는 커뮤니티 중심 투자플랫폼이다. 투자자산 수익률, 예상 배당금, 보유종목 뉴스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투자자간 채팅 기능으로 MZ세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KB증권은 자체 구축한 오픈 API 기반 BaaS(Banking as a Service) 플랫폼을 통해 오르락  내 신규 계좌개설, 주식거래, 잔고조회 기능 등을 제공한다.

이번 서비스는 KB증권의 다양한 로보어드바이저사 및 핀테크사와의 협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출시됐다.

장승호 디지털혁신본부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오르락과 함께 커뮤니티 중심의 건전한 투자문화를 만들어가고자 한다”면서 “앞으로도 쉽고 재미있는 투자를 위해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