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NH투자증권, 혈액 수급난 해소 위해 적극 헌혈 동참

올해 두 번째 헌혈 행사 개최

입력 2022-06-28 17:07 | 수정 2022-06-28 17:12
NH투자증권은 28일 서울 여의도 파크원 NH금융타워에서 임직원 대상 사랑의 나눔 헌혈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은 지난 2월에 이은 올해 두 번째 행사로 정영채 사장과 임직원 1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난 해소 차원에서 임직원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사전 체온 측정, 무균 처리된 헌혈용품 사용, 손 소독 등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했다. 

정영채 사장도 지난 행사에 이어 이번에도 참여했다. 정 사장은 매년 적극적으로 헌혈에 동참하고 있다. 정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수급난이 극심해 의료현장 어려움이 크다고 들었다”며 “범농협 차원에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범농협 차원에서 지난 2015년부터 매년 3회씩 꾸준히 헌혈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김민아 기자 kma@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