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마스턴투자운용, 국내 운용사 첫 유엔글로벌콤팩트 가입

입력 2022-06-29 15:01 | 수정 2022-06-29 16:26

▲ ⓒ마스턴투자운용

마스턴투자운용은 세계적 자발적 기업 시민 이니셔티브인 유엔글로벌콤팩트(UNGC)에 가입했다고 29일 밝혔다. 국내 자산운용사 최초의 UNGC 가입이다.

UNGC는 인권, 노동, 환경, 반부패 분야의 10대 원칙을 비즈니스 전략과 활동에 통합하고,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등 UN의 목표 달성에 일조하고자 2000년 발족된 UN 산하 전문기구다. 현재 전 세계 160여개국, 1만9000여개 기관과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UNGC 가입은 마스턴투자운용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업무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브랜드전략팀 주도로 이뤄졌다. 이번 가입을 계기로 사회적 책임의식과 윤리경영을 한층 더 강화하고 전사적 차원에서 ESG 가치 내재화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다.

지난 28일 서울 서초구 마스턴투자운용 본사에서 열린 UNGC 가입 인증서 전달식에는 유연철 UNGC 한국협회 사무총장과 민성훈 마스턴투자운용 ESG위원장, 이길의 마스턴투자운용 경영부문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길의 부사장은 “국내 자산운용사 최초의 UNGC 가입을 의미 있게 생각한다”라며 “이를 계기로 당사 및 업계 전체에 ESG DNA가 확산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