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시멘트값 또 오른다… 한일시멘트, 내달부터 약 15% 인상

입력 2022-08-03 14:11 | 수정 2022-08-03 14:26

▲ 한일시멘트 단양공장ⓒ한일시멘트

시멘트 가격이 9월부터 인상된다. 올해 들어 두 번째 가격 인상이다.

한일시멘트는 다음달 1일부터 현재 t당 9만2200원인 시멘트 가격을 10만6000원으로 약 15% 인상하는 내용의 공문을 레미콘사 등에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시멘트 업계가 올해 2월 15∼18%의 가격 인상을 단행한 데 이어 7개월 만에 가격 인상에 나선 것이다.

앞서 삼표시멘트도 9월 1일부터 t당 9만4000원에서 10만5000원으로 11.7% 인상하는 내용을 공문을 레미콘사들에 보냈다.

이에 따라 나머지 대형 양회사들도 가격 인상에 동참할 것으로 보인다.

시멘트 업체들은 현재 호주산 유연탄 가격이 t당 400달러대까지 치솟으면서 가격 인상 요인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물류비 상승, 전력비용 인상, 금리 인상 등이 모두 원가 상승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어 가격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입장이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