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B증권, 젠스타메이트와 부동산 자산관리 서비스 맞손

양사 전문성 융합…맞춤형 부동산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입력 2022-08-12 10:01 | 수정 2022-08-12 10:13

▲ (왼쪽부터)KB증권 박정림 사장과 젠스타메이트 이창욱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KB증권

KB증권은 상업용 부동산 종합 서비스 회사인 젠스타메이트(GenstarMate)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젠스타메이트는 관리 면적 기준 국내 최대 상업용 부동산 종합 서비스 회사다. 각종 임대차 자문, 자산 매입·매각 자문, 자산 실사 등 상업용 부동산 운영·관리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B증권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종 부동산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성과 달성 및 자산가치 극대화에 더욱 주력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 7월 신규 출시한 종합재산신탁 서비스인 ‘KB 인생 신탁’의 부동산 자산관리 기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KB 인생 신탁은 금전·유가증권·부동산 등 수탁 가능한 자산 유형에 제한이 없다. 신탁으로 위탁된 자산에 대해 상속, 증여, 후견 등 자산승계플랜의 다양한 기능을 고객의 니즈에 따라 맞춤형으로 설계해주는 서비스다.

또한 국내 부동산 관리가 어렵거나 고령이라 직접 관리가 어려운 경우, 부동산 신축과 리모델링 등에 대한 컨설팅도 제공한다.

박정림 사장은 “고액자산가들에게 중요한 자산인 부동산 자산을 원하는 목적으로 운영 및 관리하고 이를 승계해 나갈 수 있도록 전문적인 부동산 자산관리가 필요하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 사의 전문성을 살려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