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코웨이, 안마의자 케어 서비스 론칭

'스페셜 케어 서비스'와 '리프레쉬 서비스' 선택 가능

입력 2022-09-15 14:49 | 수정 2022-09-15 15:37

▲ ⓒ코웨이

코웨이는 렌탈 안마의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주는 서비스를 론칭했다고 15일 밝혔다.

코웨이 '안마의자 케어 서비스'는 안마의자 제품이 한 번 구매하면 쉽게 바꾸기 어렵고, 세탁 등 위생적인 관리가 어렵다는 것에 착안했다.

코웨이는 지난 2월 해당 서비스의 완성도 및 숙련도를 높이기 위해 일부 고객을 대상으로 파일럿 테스트를 진행하기도 했다.

안마의자 케어 서비스는 6개월마다 진행하는 '스페셜 케어 서비스'와 36개월 차에 진행하는 '리프레쉬 서비스'로 구성됐다. 스페셜 케어 서비스는 총 7단계에 걸쳐 진행된다. 안마의자 제품 상태를 점검한 후 안마의자 내부 클리닝과 UV 살균 케어, 마모된 발 패드 교체 등이 이뤄진다.

리프레쉬 서비스는 총 6단계로 진행된다. 안마의자 내외부를 클리닝하는 것은 물론 신체에 직접 닿는 가죽 시트와 발 패드까지 무상으로 교체해 준다.

안마의자 케어 서비스는 고객이 본인 상황과 필요에 맞춰 요금제를 선택해 받아볼 수 있다.

해당 서비스의 대상 제품은 코웨이 안마의자(MC-SC01) 1종이다. 코웨이는 앞으로 더 많은 안마의자에 본 서비스를 적용해나갈 계획이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