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현대로템, DX KOREA 참가… 지상무기체계 솔루션 선봬

미사일 방어 방호체계 적용한 전차 및 장갑차 전시

입력 2022-09-22 10:07 | 수정 2022-09-22 11:05
현대로템이 국내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지상무기 전시회에 참가한다.

현대로템은 오는 25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대한민국 방위산업전 2022'(DX KOREA)에 참가한다고 22일 밝혔다.

대한민국 방위산업전은 격년으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 규모 지상무기 전시회다. 현대로템은 이번 전시회에 기아, 현대위아 등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들과 함께 공동 전시관을 꾸려 전시에 시너지 효과를 낸다.

현대로템은 '검증된 기술력 기반 국내 지상무기체계 선두기업'을 주제로 주요 전시품들을 통해 현재와 미래 전장에서 주요 이슈로 부상 중인 지상무기체계의 방호력 증진 및 병력 감소에 대한 솔루션을 선보인다.

현대로템은 전차, 장갑차 등 지상무기체계의 방호력 증진 방안으로 첨단 방호체계가 적용된 K2전차와 차륜형장갑차를 실물 전시한다. 미사일 등 위협체를 직접 요격해 무력화하는 하드킬(Hard-kill) 능동방호체계 APS(Active Protection System)가 적용돼 강화된 방호력을 확보한 모델이다.

현대로템은 미래무기체계 주요 전시품으로 다목적 무인차량을 선보인다. 임무에 따라 다양한 장비를 탑재 및 운용할 수 있는 원격·무인운용 차량으로 이번 전시회에는 전파 방해 장치인 재머(Jammer)가 장착된 다목적 무인차량이 전시된다. 미래 전장에서 드론 등 무인기의 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K2 전차, 차륜형장갑차, 다목적 무인차량 등 시장에서 검증된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춘 국내 지상무기체계 선두기업으로서 다양한 전장에 대응 가능한 지상무기체계 솔루션을 선보인다"며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국내외 지상무기체계 시장 공략에 힘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