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23일 제6대 금융투자협회장 선거…협회 "공정·투명 선거 준비만전"

입력 2022-12-19 10:39 | 수정 2022-12-19 10:51
금융투자협회는 오는 23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 3층 임시총회장에서 실시되는 제6대 회장 선거가 투명하고 공정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선거에선 후보추천위원회에서 선정된 김해준, 서명석, 서유석 등 세 명의 후보자를 대상으로 차기 회장을 선출할 예정이다.

협회는 사전에 세 후보자의 소견발표 자료를 전 회원사에 발송했으며, 임시총회에서는 세 후보자의 소견발표에 이어 정회원사 대표(또는 대리인)의 직접·비밀 투표가 진행된다.

투표는 선거의 공정성·정확성·신속성 제고를 위해 한국전자투표(kevoting)의 전자투표 방식으로 진행된다.

또한 혹시 모를 정전, 시스템 장애 등 유사시를 대비해 OMR 방식의 수기투표 시스템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사전에 후보자 측과 회원사 각 업권을 대표하는 컴플라이언스 담당자를 대상으로 투표 시스템 시연과 점검이 이뤄질 예정이다.

1차 투표에서 과반 득표자가 없으면 상위 득표 2인을 대상으로 결선투표를 실시하게 되며, 투표가 완료되는 즉시 투표결과를 집계해 신속하게 선거 결과를 공표할 예정이다.

선거는 영등포경찰서 관계자의 참관하에 진행되며, 선거의 전체 과정은 별도의 장소에서 실시간 중계 시스템을 통해 언론사 등에 투명하게 공개될 예정이다.

협회 관계자는 "설립 이래 회원사의 직접투표로 협회장을 선출하는 선진적인 선출절차를 유지하고 있다"며 "이번 제6대 금융투자협회장 선거도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민아 기자 kma@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