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롯데, 튀르키예 지진 구호성금 60만 달러 지원

롯데그룹 50만 달러·롯데케미칼 현지 법인 10만 달러

입력 2023-02-10 15:27 | 수정 2023-02-10 15:37
롯데가 튀르키예 지진 피해 복구를 돕기 위해 60만 달러를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롯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구호 기금 50만 달러를 전달하고 튀르키예 복구를 위한 국제사회 지원 노력에 동참한다. 기금은 피해지역 복구와 이재민 구호품 지원, 피난처 설치 등 긴급구호 활동에 활용된다.

그룹 차원의 지원과 별개로 현지에서 인조대리석 공장을 운영 중인 롯데케미칼 튀르키예 법인은 10만 달러 수준의 구호 성금과 물자를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롯데월드타워는 10일부터 지진 피해 희생자와 이재민을 위로하기 위해 타워 외벽 미디어파사드에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매시 정각과 30분에 'Pray for Turkiye & Syria' 메시지를 송출할 예정이다.

롯데 관계자는 "예기치 못한 재해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하루빨리 소중한 일상을 찾을 수 있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