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황일문 SK렌터카 대표 "전기차 렌탈 사업 강화에 집중"

제35기 정기주주총회 개최

입력 2023-03-28 15:23 | 수정 2023-03-28 15:44
황일문 SK렌터카 대표이사가 "올해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됨에 따라 원가 경쟁력 제고, 매각 이익 극대화 등 전략으로 생존 기반을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황 대표이사는 28일 제35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적극적인 ESG 경영과 비즈니스 혁신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고,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선도하는 EV(전기차) 렌탈 사업자로서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K렌터카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조2465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951억원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이 같은 성과는 장·단기 렌탈 사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중고차 사업의 견조한 매각 수익 덕분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날 주주총회에선 류성희 SK네트웍스 지속경영본부장이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됐다. 재무제표 승인, 정관 변경, 이사 선임 등 주요 안건들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