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NHN, 정기주총 개최... 첫 여성 사외이사 선임

정지원 시에라 인베스트먼트 투자본부 이사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재무회계 및 경영관리 전문가재무건전성 및 경영투명성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

입력 2023-03-28 16:19 | 수정 2023-03-28 16:26

▲ 정지원 사외이사 ⓒNHN

NHN은 28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정지원 시에라 인베스트먼트 투자본부 이사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정 이사는 회사 창립 이래 첫 여성 사외이사다.

정 이사는 삼일회계법인, 사모펀드 운용사 등에서 장기간 경력을 쌓은 재무회계 및 경영관리 전문가다. 해당 분야에서 정 이사가 보유한 높은 전문성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NHN의 재무건전성 및 경영투명성 강화에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NHN은 최근 진행중인 그룹사 구조 효율화 등 주요 경영 사안에 있어 사외의사의 독립성을 존중하며 중장기 기업가치 제고와 ESG 경영 강화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다.

NHN 관계자는 “정지원 사외이사의 재무회계 분야 전문성이 당사의 투명경영 행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 판단해 창사 후 첫 여성 사외이사로 선임하게 됐다”며 “사외이사의 의사결정 및 감독 활동에 대한 독립성을 충분히 보장하며 투명한 지배구조를 확립하고 ESG 경영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NHN은 이날 정기주주총회에서 정지원 사외이사 신규 선임 건을 포함해 ▲정우진 대표 사내이사 재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재무제표 및 이익잉여금 처분계산서 승인 등의 주요 안건을 모두 의결했다.
김동준 기자 kimd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