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롯데, 강릉 산불피해 복구성금 10억원 전달

생수·컵라면 등 1000인분 긴급구호물품도 지원

입력 2023-04-13 13:44 | 수정 2023-04-13 14:25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롯데그룹

롯데는 강원도 강릉에서 발생한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성금 10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되며, 피해지역 복구 활동과 지역주민 지원 등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롯데그룹 유통군도 피해지역 주민을 위해 나서고 있다.

생수 및 음료, 컵라면, 초코바 등 1000인분의 식품으로 구성된 긴급구호물품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했다.

롯데는 재난재해 발생 시 신속한 지원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함께 재난구호지원금 확보, 구호키트 구비 등 긴급구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강원, 경북지역 산불 피해 복구과 수해 복구를 위해 20억 원을 지원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