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평균 4만2000원 지출93% "가격이 싸서 이용"상의 "소비자 보호 선행돼야"
  • 대한상공회의소 CI.ⓒ대한상공회의소
    ▲ 대한상공회의소 CI.ⓒ대한상공회의소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이 초저가 상품을 앞세워 국내 시장을 공략하고 있지만, 국내 소비자들의 만족도는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대한상공회의소는 '중국 온라인 쇼핑플랫폼 이용 현황 및 인식'을 조사한 결과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해당 조사는 최근 1년 이내에 알리익스프레스‧테무‧쉬인을 이용한 경험이 있는 소비자 8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을 사용하는 이유에 대해 응답자의 93.1%가 '저렴한 가격'을 꼽았다. 이어 '다양한 제품을 구입할 수 있어서'(43.5%), '득템하는 쇼핑 재미가 있어서'(33.8%) 순으로 뒤를 이었다.

    그러나 응답자의 10명 중 8명(80.9%)은 이용에 불만이 있거나 피해를 경험한 적도 있다고 답했다. 구체적인 불만이나 피해사항으로 10명 중 6명(59.5%)은 배송 지연을 골랐다. 이어 '낮은 품질'(49.6%), '제품 불량'(36.6%), '과대광고'(33.5%), 'AS 지연'(28.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불만이나 피해에 대한 대처방법으로는 '해당 온라인쇼핑 플랫폼에 해결 요청을 한다'(56.4%)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10명 중 4명(39.9%)은 '별다른 대응을 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국내 소비자 보호기관 등에 피해를 상담한다'고 응답한 비중은 7.9%에 불과했다. 
  •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 이용 이유(좌), 불만이나 피해레 대처하지 않은 이유(우).ⓒ대한상공회의소
    ▲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 이용 이유(좌), 불만이나 피해레 대처하지 않은 이유(우).ⓒ대한상공회의소
    불만이나 피해에 별다른 대처를 하지 않은 이유로는 '피해가 발생할 수 있음을 감안하고 구매했었기 때문에'(56.6%), '대응하는 절차가 번거롭고 까다로울 거 같아서'(54.3%) 등을 차례로 꼽았다. '구매 가격이 현저히 낮아 대응 시 득보다 실이 많을 거 같아서'(42.6%), '피해구제 요청을 해도 충분한 대응을 기대하기 어려워서'(35.3%) 순으로 복수응답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예방이나 해결책에 대해서는 '국가 간 소비자 피해해결을 위한 공조 협력시스템 구축 강화'(56.9%) 의견이 가장 많았고, 이어 '피해 예방을 위한 다양한 피해 사례정보 제공(49.5%)'이 뒤를 이었다. 

    이용 구매빈도는 월 1회(58.9%)나 2회(19.5%)가 대다수를 차지했고, 1회 이용 시 평균 4.2만원을 지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 구매 품목으로는 ▲생활용품(53.8%) ▲의류(40.1%) ▲스포츠‧레저(33.1%) ▲가방·지갑 및 잡화(32.8%) ▲컴퓨터 및 주변기기(27.4%) 등으로 나타났다. 

    이용자들은 국내 동일‧유사한 제품과 비교해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의 상품판매 '가격이 반값 이하'라는 비중이 10명 중 7명(76.4%)에 달했다. 또 향후 이용 의향에 대해서는 이용자의 절반 정도(56.6%)만 이용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김민석 대한상의 유통물류정책팀장은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은 국내 소비자의 구매 선택권을 넓혀주는 긍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소비자 보호와 공정한 시장 경쟁환경 조성이 선행되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