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동양생명, LIG손보 인수전 가세

구한서 사장 “적극적 관심 가지고 검토 중”ING는 실패했지만 이번엔...

입력 2013-12-17 15:38 | 수정 2013-12-17 16:11

 

동양생명이
LIG손해보험 인수전에 뛰어든다.

 

17일 구한서 동양생명 사장은
소공동 플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의사를 밝혔다.

 

“LIG손보 인수전에 당연히 참여할 생각이 있다.


합병으로 가져가지 않고
자회사 형태로 가면 될 듯하다.”


   - 구한서 사장

 

 

구 사장은
손생보 교차 상품이 있어
인수 시 시너지가 높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LIG그룹은
12월 안에 매각 주관사를 선정해
인수 참여를 희망하는 회사들로부터
인수의향서를 받는다.

 

금융권에서는
[메리츠화재], [롯데손해보험] 등이 인수전에 뛰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동양생명은
동양그룹과의 관계를 청산한 이상
사업 확장에 전혀 걸림돌이 없다는 입장이다.

 

동양생명은
올해 [ING생명] 한국법인 인수 일보 직전까지 갔지만
내부 반대에 의해 무산된 바 있다.

 

허고운 gowoon@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