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적인 경영사례 공유, 사회적기업 미래 비전 모색
  • 지난 20일 63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한화와 함께하는 사회적기업 공감토크 행사에서 연사로 초청된 스페인 몬드라곤대학교의 후한 호세 마틴 로페즈(Juan Jose Martin Lopez) 국제협력 코디네이터가 ‘협동과 연대’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한화그룹 제공
    ▲ 지난 20일 63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한화와 함께하는 사회적기업 공감토크 행사에서 연사로 초청된 스페인 몬드라곤대학교의 후한 호세 마틴 로페즈(Juan Jose Martin Lopez) 국제협력 코디네이터가 ‘협동과 연대’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한화그룹 제공

    한화그룹이 친환경 사회적 기업의 성공적인 비즈니스 정착과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에 앞장서고 있다.

한화그룹(회장 김승연)과 함께일하는재단(이사장 송월주)은 20일 63빌딩 컨벤션센터에서 사회적기업 성공스토리 공유를 위한 상생 컨퍼런스인 <한화와 함께하는 사회적기업 공감토크 '함께 더 멀리'>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한화에서 지난 2년간 추진해온 사회적기업 지원사업에 대한 결산의 장으로, 사회적기업가들의 사업 운영 노하우와 현장의 경험담을 공유하고 전문가의 멘토링 등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안정적인 시장진입 및 성공적인 사업모델 창출에 대한 해답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토크 콘서트' 와 '공감투자' 2부로 나눠 진행됐다.

1부 '토크 콘서트'는 성공한 기업가들의 사례발표와 학계, 정부기관 등 전문가들의 솔류션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성공을 위한 Tip을 제공했다.

첫번째 연사로 국내 130여개의 체인점을 둔 국대떡복이의 김가영(생생농업유통 대표, 국대F&B 이사) 이사가  '혁신을 통한 위기돌파와 성공담'을 주제로 유통기업이 연매출 30억원을 올리는 회사로 성장하게 된 생생한 비즈니스 경험과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전달했다.

특히 세계적 명성의 Ious Maria Zabala Iturralde 스페인 몬드라곤 대학 총장으로부터 사회적기업과 협동조합의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00여개의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는 몬드라곤 협동 조합그룹의 해외 우수 사례에 대해 직접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됐다.

2부 '공감투자' 순서에서는 사회적기업이 직접 자신들의 사업을 홍보하고 투자를 유치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2013년 한화그룹이 지원한 사회적기업 중 문화로놀이짱, 빅워크 등 6개 기업이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각 기업들의 사업 투자 매력도를 전문 심사위원 심사와 청중들의 투표결과를 합산하여 우수 기업에 대해서는 성장지원금이 지원했다.

그밖에 연해주 콩으로 만든 두유, LED 조명, 해충퇴치램프 등 한화가 지원한 사회적기업의 찬환경 상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홍보부스가 마련되어 행사 참가자들에게 많은 볼거리 및 정보도 제공했다.

한화그룹 커뮤니케이션팀 강기수팀장은 "'‘혼자 빨리'가 아닌 '함께 멀리' 가자는 김승연 회장의 신념이자 한화그룹의 동반성장철학"이라며 "금번 사회적기업 공감토크 또한 이러한 철학을 실현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며, 한화는 앞으로도 지역사회가 성장하는 데 동반자로서 늘 함께해 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화는 함께일하는재단과 함께 지난 한 해 20개 사회적기업들을 대상으로 원가분석, 마케팅 전략수립 등 56회의 경영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진행하였다. 해당 기업들은 전년도에 비해 매출액이 17.3%, 고용률이 15.9%의 증가율을 나타냈다.